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당근마켓' 동네 이웃간 활발한 교류...중고거래 서비스 1위 선정

비즈

by 리플레이 비즈라이프24 2020. 6. 25. 11:20

본문

소비자가 가장 신뢰하는 중고거래 서비스 1위로 선정됐다. /당근마켓

당근마켓이 소비자가 가장 신뢰하는 중고거래 서비스 1위로 선정됐다.
중고거래 앱 당근마켓은 '2020년 2분기 중고거래 시장 브랜드 조사' 만족도와 선호도 지표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25일 밝혔다.


당근마켓과 엠브레인이 함께 진행한 이번 조사는 5월 27일부터 6월 2일까지 수도권 및 5대 광역시(인천, 부산, 대구, 광주, 대전)에 거주 중인 만 15~59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조사 결과에서 당근마켓은 고객들의 신뢰도를 측정할 수 있는 지표인 ▲소비자 만족도(85.2%) ▲선호도(54.3%) ▲타인 추천 의향(88.9%) 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중고거래 서비스 사용자들은 당근마켓 서비스에 대해 ▲이웃 간의 교류를 돕는(37.4%) ▲실용적인(31.8%) ▲친근한(27.9%) ▲신뢰할 수 있는(26.0%) ▲주위의 평판이 좋은(25.0%) ▲인기있는(22.8%) ▲재미있는/흥미로운(21.3%) ▲기분 좋은 기억이 있는(17.6%) 등의 키워드 순으로 인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당근마켓이 중고거래 서비스로 거듭날 수 있었던 배경은 동네 이웃간 활발한 교류와 건전한 중고거래 문화를 장려하는 당근마켓 만의 소신경영에서 기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당근마켓은 동네 이웃간 따뜻한 교류를 돕고, 중고거래 사기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직거래 방식을 권장한다. 당근마켓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30일 마다 앱에 등록된 거주지에서 GPS 인증을 거쳐야 하며, 이를 이행하지 않을 시 사용에 제한이 따른다. 거주지 반경 6㎞ 이내의 동네 이웃들과 연결되기 때문에 직접 만나 상품을 확인하고 거래하는 직거래 방식이 용이하다. 
당근마켓 김재현 대표는 "당근마켓은 개인화된 현대사회에서 사람 간의 신뢰를 바탕으로 지역 주민들의 활발한 교류를 권장하고, 아울러 우리동네 소상공인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일조하는 따뜻한 동네생활 문화를 조성해 나가고 있다"며 "지역 기반 중고 거래 서비스를 시작으로 동네 이웃 간의 연결을 도와 따뜻하고 활발한 교류가 있는 '지역 생활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당근마켓은 6월 기준 월간 순 사용자 수(MAU) 800만명, 누적 가입자수 1200만명을 돌파하면서 국내 중고거래 시장에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하고 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페이징